마이 헬스웨이 생태계 조성 위한 사회적 논의 시작

의료분야 마이데이터 추진위원회 제1차 회의 개최

전환 | 기사입력 2021/05/10 [22:06]
의료
마이 헬스웨이 생태계 조성 위한 사회적 논의 시작
의료분야 마이데이터 추진위원회 제1차 회의 개최
기사입력: 2021/05/10 [22:06] ⓒ 메디칼프레스
전환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보건복지부는 마이 헬스웨이 추진위원회를 발족하고, 510일 포포인츠 바이 쉐라톤에서 제1차 회의를 개최한다고 밝혔다. 마이데이터는 정보주체가 본인정보를 적극적으로 관리통제하고, 원하는 서비스를 받기 위해 주도적으로 활용하는 것을 의미한다.

 

 

정부는 지난 224마이 헬스웨이(의료분야 마이데이터) 도입 방안(이하 도입 방안’)을 통해 마이 헬스웨이 플랫폼 기반 의료 분야 마이데이터 생태계를 조성할 계획이라고 발표한 바 있다.

 

 

위원회는 도입 방안의 차질 없는 세부 이행을 위해 법제도 개선, 표준제공항목 정의, 표준연계 방법, 의료기관 참여 등 핵심 과제를 발굴하고 속도감 있게 개선 방향을 마련하기 위해 운영된다.

 

강도태 보건복지부 2차관이 위원장을, 이기일 보건복지부 보건의료정책실장과 윤건호 카톨릭대학교 의과대학 교수가 공동 부위원장을 맡았다.

 

과학기술정보통신부산업통상자원부개인정보보호위원회 등 관계부처, 의료계산업계 등 이해관계자, 학계법조계유관기관 등 각계 전문가가 함께 참여한다. 이번 회의에서는 마이 헬스웨이 추진 경과 및 향후 계획, 마이 헬스웨이 거버넌스 구성운영 계획 등에 대해 논의한다.

 

우선적으로 ’21년 말까지 마이 헬스웨이 파일럿 시스템을 구축하여 실제 적용 가능성, 문제점, 보완 방안 등에 대해 ’22년 초부터 실증하고, 거버넌스 논의 결과, 제도 개선, 파일럿 시스템 실증 결과 등을 바탕으로 ’22년 말까지 전체 플랫폼 생태계를 구축하여 확산·정착시켜나갈 계획이다.

 

위원장을 맡은 강도태 보건복지부 2차관은 앞으로 위원회가 마이 헬스웨이 플랫폼 구축을 위한 논의의 장이 되어,” “이해관계자 모두가 상생할 수 있는 마이데이터 생태계 조성을 통해 국민의 삶 속에 개인 주도 건강정보 활용이 정착할 수 있기를 바란다.”라고 밝혔다.

 

 

    

 

ⓒ 메디칼프레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마이 헬스웨이, 생태계 조성, 사회적 논의, 시작 관련기사목록
  • 마이 헬스웨이 생태계 조성 위한 사회적 논의 시작