미래 감염병 대비 강화... 신·변종 감염병' 선제적 대응'

질병관리본부, 「제7회 감염병 연구포럼」개최

전환 | 기사입력 2019/11/06 [19:30]
의료
미래 감염병 대비 강화... 신·변종 감염병' 선제적 대응'
질병관리본부, 「제7회 감염병 연구포럼」개최
기사입력: 2019/11/06 [19:30] ⓒ 메디칼프레스
전환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질병관리본부 국립보건연구원은
116일 여의도 글래드호텔에서 미래 감염병 대비 강화를 위한 병원체자원의 확보 및 활용을 주제로 제7회 감염병 연구정책토론회를 개최했다고 밝혔다.

 

올해로 7회째를 맞이한 감염병 연구포럼은 범부처 감염병 대응 연구개발 추진위원회(위원장 정은경 질병관리본부장)가 주최하고 질병관리본부 국립보건연구원이 주관한다.

 

범부처 감염병 대응 연구개발 추진위원회는 신종플루 이후 감염병 대응 연구개발을 체계적으로 추진하기 위하여 보건복지부, 기획재정부, 과학기술정보통신부, 농림축산식품부, 산업통상자원부, 행정안전부, 환경부, 식품의약품안전처 등 8개 부처 국장급으로 구성돼 있다.

 

이번 포럼에는 국회 보건복지위원회 오제세 의원, 백경란 대한감염학회이사장 등 주요 감염병 관련 산···관 관계자 200여 명이 참석하였다.

 

이번 감염병 연구포럼은 미래 감염병 대비 강화를 위한 병원체자원의 확보 및 활용을 주제로, ·변종 감염병 선제적 대응을 위한 진단·백신·치료제 연구자원 확보 등 국가차원의 대응방안에 대해 중점적으로 논의하였다.

 

1부 행사 기조강연에서는 미래 감염병 대응 연구소재 병원체자원’”을 주제로 국가차원의 병원체자원 관리 및 미래 비전을 국립보건연구원 병원체자원관리TF 최영실팀장이, ‘병원체자원, 바이오경제 시대의 핵심소재을 한국바이오협회 이승규 부회장이 발표하였다.

 

2부 주제강연에서는 감염병 연구자원의 확보 및 활용 현황을 주제로 국내 병원체 자원 및 정보 현황’, ‘국제네트워크 운영 및 연구자원의 확보’, ‘유전자원정보관리센터 운영 및 활용등에 대해 발표하였다.

 

이후 3부 패널토론에서는 산업계, 학계, 연구기관, 정부기관 관계자들이 참석하여 관련 쟁점에 대해 자유로운 토론이 이어졌다.

 

정은경 질병관리본부장은 나고야의정서 발효(‘14.10)에 따라 연구자원 확보 경쟁이 심화되는 어려운 상황에서 이번 포럼은 미래 감염병 대비를 위한 방안이 무엇인지를 논의하고, 국내 미유입 신종 감염병 대응을 위한 국가 차원의 검체 및 병원체자원확보와 그에 적합한 관리체계가 마련되기를 기대한다고 밝혔다.

 

아울러, “이번 포럼에서 제시된 다양한 의견을 모아 앞으로 관계부처 간 실무 논의를 통해 2021년 이후 감염병 연구개발(R&D)의 범부처 국제협력사업*으로 추진하는데 적극 반영할 계획이라고 전했다. 이외에도 포럼에 대한 자세한 내용은 제7회 감염병 연구포럼 사전등록 누리집(www.fid2019.co.kr)에서 확인할 수 있다.

 

 



 

 

 

 

 

 

ⓒ 메디칼프레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미래 감염병, 자원확보, 활용방안, 제7회, 감염병 연구포럼 관련기사목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