재생의료 임상연구비 지원 위한 전문가 자문회의 열린다

보건복지부, 4.15, 4.22 두 차례 개최

전환 | 기사입력 2021/04/15 [20:41]
의료
재생의료 임상연구비 지원 위한 전문가 자문회의 열린다
보건복지부, 4.15, 4.22 두 차례 개최
기사입력: 2021/04/15 [20:41] ⓒ 메디칼프레스
전환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보건복지부는 첨단재생의료 임상연구 활성화를 위한 전문가 자문회의를 4.15, 4.22 두 차례 개최한다고 밝혔다.

 

첨단재생의료 임상연구는 첨단재생바이오법에 따라 신설된 제도로, 첨단재생의료실시기관으로 지정받은 의료기관이 제출한 임상연구계획이 첨단재생의료 및 첨단바이오의약품 심의위원회에서 적합 심의되면 임상연구를 실시할 수 있다.

 

보건복지부는 심의위원회에서 적합 심의된 재생의료 임상연구에 대하여 3년간(`21~`23) 340억 원의 연구개발예산(R&D)을 국비로 지원하여 재생의료 임상연구를 활성화하고, 연구결과가 우수한 임상연구에 대하여는 혁신 의료기술, 제품화 등으로 이어지도록 후속 성과 관리도 지원한다.

 

이번 전문가 자문회의는 재생의료 임상연구에 대하여 연구 위험도 및 연구 종류에 따른 적정 연구비 지원규모와 글로벌 경쟁력을 갖춘 혁신기술을 발굴하기 위한 국가 R&D 지원의 우선순위를 결정하기 위한 평가지표 등에 대한 의견을 수렴하고자 마련되었다.

 

재생의료 임상연구는 첨단재생의료(세포치료, 유전자치료, 조직공학치료, 융복합치료등)에 관하여 실시하는 연구로 사람의 생명 및 건강에 미치는 영향에 따라 고//저위험 연구로 분류된다.

 

보건복지부, 재생의료진흥재단(재생의료지원기관) 및 재생의료 분야 임상시험 진행 경험이 있는 연구자와 기업, 연구비 투입의 타당성 평가를 위한 투자전문가 등 각계 전문가가 한자리에 모여 합리적인 재생의료 임상연구비 지원기준을 논의한다는 점에 의미가 있다.

 

보건복지부 정윤순 첨단의료지원관은 재생의료 임상연구비 지원을 통하여 재생의료 임상연구가 활성화될 것으로 기대한다라고 전하면서, 혁신기술에 대하여 중점적으로 지원될 수 있도록 재생의료 임상연구비 지원기준을 마련하여 희귀난치병으로 고통받는 국민에게 임상연구 제도를 통한 치료 기회가 더 많이 제공될 수 있도록 적극적으로 지원하겠다라고 밝혔다.

 

이번 전문가 자문회의는 유튜브를 통해 생중계된다(www.youtube.com/user/mohwpr)

ⓒ 메디칼프레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재생의료, 임상연구비, 지원, 전문가, 자문회의 관련기사목록
  • 재생의료 임상연구비 지원 위한 전문가 자문회의 열린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