복지부, 코로나 상황서 환자 피해 끼치는 집단행동 자제해야

보건복지부–대한전공의협의회 소통협의체 추진

전환 | 기사입력 2020/08/05 [22:27]
세상
복지부, 코로나 상황서 환자 피해 끼치는 집단행동 자제해야
보건복지부–대한전공의협의회 소통협의체 추진
기사입력: 2020/08/05 [22:27] ⓒ 메디칼프레스
전환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5
일 보건복지부 보건의료정책실장과 대한전공의협의회간 간담회를 실시하였다.

 

보건복지부에서는 코로나 19라는 엄정한 상황에서 환자에게 피해를 끼칠 수 있는 집단 행동을 자제해 줄 것을 요청하였다.

 

대한전공의협의회는 수련 병원 내에서 대체인력 투입, 당직변경 등이 이루어지고 있으며, 필수 의료 분야 환자 진료는 전공의의 공백에도 차질이 없을 것임을 밝혔다.

 

대한전공의협의회 - 보건복지부 간 긴밀한 소통과 전공의 의견의 적극적 반영을 위해 "소통협의체"를 구성하고, 보건의료정책 추진방안을 논의해 나가기로 하였다.

 

1차 협의체는 811일에 개최될 예정이다.

 

 
ⓒ 메디칼프레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복지부, 코로나 상황, 환자 피해, 집단행동, 자제, 대한전공의협의회, 소통협의체 추진 관련기사목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