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감염병의 예방 및 관리에 관한 법률」 8월 4일 국회 본회의 통과

코로나바이러스감염증-19 대응 위해 방역현장 긴급 사항 중심 심의

전환 | 기사입력 2020/08/04 [23:30]
의료
「감염병의 예방 및 관리에 관한 법률」 8월 4일 국회 본회의 통과
코로나바이러스감염증-19 대응 위해 방역현장 긴급 사항 중심 심의
기사입력: 2020/08/04 [23:30] ⓒ 메디칼프레스
전환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보건복지부는 감염병의 예방 및 관리에 관한 법률84일 국회 본회의를 통과했다고 밝혔다.

 

이번 개정은 코로나바이러스감염증-19 대응을 위해 방역현장에서 긴급하게 필요한 사항을 중심으로 심의한 것으로 법률 개정으로, 감염병 전파가 우려되는 다중이용시설에서 마스크 착용 등 방역지침의 준수를 명하고, 위반할 경우 과태료를 부과할 수 있도록 하여 감염병 확산 방지를 위해 보다 실효적인 조치들을 취할 수 있게 되었다.

 

또한, 해외에서 감염된 외국인 환자에 대한 치료비 등의 비용을 본인에게 부담할 수 있게 하고, 감염병환자등이 급증 상황에 대비하여 환자의 중증도에 따라 자가(自家시설 치료와 전원(轉院) 등의 조치를 할 수 있게 되었다.

 

보건복지부 박능후 장관은 코로나19 대응 과정에서 방역현장의 요청을 반영하여 추가적인 조치를 마련한 것으로, 방역활동과 의료자원을 보다 효율적으로 활용하기 위한 조치들이며, 위기상황에 대비하여 현재의 방역관리체계를 더욱 강화할 수 있게 되었다.”라고 밝혔다.

 

ⓒ 메디칼프레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감염병의 예방 및 관리에 관한 법률, 8월 4일, 국회, 본회의 통과 관련기사목록
  • 「감염병의 예방 및 관리에 관한 법률」 8월 4일 국회 본회의 통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