가정위탁 보호율 높이기 위해 6대 과제 중점 추진

복지부, 17회 가정위탁의 날, 온라인 행사- 37명 유공자 포상

전환 | 기사입력 2020/05/21 [21:41]
세상
가정위탁 보호율 높이기 위해 6대 과제 중점 추진
복지부, 17회 가정위탁의 날, 온라인 행사- 37명 유공자 포상
기사입력: 2020/05/21 [21:41] ⓒ 메디칼프레스
전환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보건복지부는
52217회 가정위탁의 날을 맞아 보건복지부장관 표창 28명 등 가정위탁 유공자 및 관련 공모전 수상자 총 37에 대한 포상과 함께 다채로운 행사를 진행한다고 밝혔다.

   

올해 가정위탁의 날 기념식을 비롯한 각종 행사는 코로나19 확산 방지를 위해 유튜브·누리집(홈페이지) 등 온라인으로 진행한다.

 

기념식은 유튜브 생중계로 진행하며 전국 2만여 명의 위탁아동·부모와 전 국민이 함께 참여할 수 있다.

 

아울러 가정위탁 행사를 위해 오는 20일부터 31일까지 11일간 누리집(dayforchild.ncrc.or.kr)을 개설하여 축하 영상, 공모전 수상작 전시, 유공포상자 소개, 모형집조립 행사 등 가정위탁 가치 확산을 위한 다양한 프로그램을 진행한다.

   

가정위탁 제도 운영과 활성화에 기여하여 보건복지부장관 표창을 수상한 유공자는 28명이다.

 

유공자 중 위탁모 홍삼숙씨는 2002년부터 지금까지 7명의 아동을 양육하면서 문제행동에 대한 심리치료를 지원하고 위탁아동이 다니는 고등학교 학부모 대표를 맡는 등 적극적으로 활동하여 3명의 아동은 다시 친부모 품으로 돌아가게 했으며, 현재는 대학에 진학한 4명의 아동을 보호해 가정위탁에 기여한 공로가 인정되었다.

 

김혜연씨는 2006년부터 장애(난치성 궤양증후군)가 있는 위탁아동을 14년 넘게 양육하며 언어 및 인지발달을 위한 치료를 병행하고, 사회성 발달을 위해 일반학교로 진학시켜 학업을 도우며 아동이 다양한 경험을 하도록 지원하였다. 2017년부터는 비슷한 처지의 어려운 아동에게 장학금을 후원하는 등 자원봉사 활동에도 적극 참여하여 가정위탁 사업 발전에 기여했다는 평가이다.

 

한편 보건복지부는 아동권리 관련 국제규범과 국내 법령·정책에 따른 선() 가정 보호정책 강화를 위해 2018년 기준 24%인 가정위탁 보호율을 2024년까지 37%로 끌어올리기 위해 6대 과제를 중점 추진한다.

 

6대 과제는 <> 기존 친족위탁 탈피를 위해 일반위탁부모를 늘리고, ·관 합동 공공캠페인 전개 및 지방자치단체 공무원 교육 신설 추진<>.위탁가정의 지원 현실화 <> 전문가정위탁제도 본격 도입·위탁유형 다양화 <> 후견인제도 활성화 <>(원가정 조기복귀 지원 <>가정위탁 기반(인프라) 확대 등을 추진한다.

 

   

 

ⓒ 메디칼프레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가정위탁 보호율, 6대 과제, 중점 추진, 복지부, 17회 가정위탁의 날, 온라인 행사, 관련기사목록